본문 바로가기

아이폰 스피커가 고장났을때 응급처치 방법

어제 아이와 함께 에버랜드에 가서 물놀이 공연에 참여했습니다. 그런데 물기 때문에 아이폰의 수신이 잘 안되는 상황이 벌어졌습니다.

이런 상황은 누구나 겪을 수 있는 상황입니다. 많은 물이 아니라도 장애가 생길 수 있습니다. 


아이폰과 같은 스마트폰은 특히 습기와 물기에 예민한 제품이고 조금의 습기로 인해 장애가 생길 수 있는 제품들입니다.

물론 방수 기능이 있는 제품들도 있지만 대부분의 제품은 물기에 약합니다.


물기가 들어갔다고 무조건 고장 나는 것은 아닙니다. 전제 제품 대부분의 친화 되어 있어 물기와 열기 등에 노출되지 않도록 되어 있습니다. 그럼 왜 고장 나는지 생각해보면 됩니다.


물기가 들어가면 그 물기로 인해 스피커의 기능 저하나 이어폰 잭이 삽입되어 있는 오류가 생길 수도 있습니다. 이럴 때는 물기만 제거해도 대부분 정상 상태로 돌아옵니다.


수신부에 습기가 의심될 때


아이콘의 수신부가 의심될 때는 두 가지가 있습니다.

1. 수신 스피커 부분에 습기로 인해 소리가 안 들이는 경우

2. 이어폰 잭에 이어폰이 삽입되어 있다고 잘못 인식되어 있는 경우입니다.


조치방법

먼저 준비해야 되는 것은 아이폰과 블로어를 준비합니다. 블로어가 없으신 분들은 유사한 공기을 불어 줄 수 있는 것이면 좋습니다. 입김으로 부는 건 조금 불안합니다. 


준비물 사진




이렇게 준비하고 만약 상당 스피커가 고장 났다고 생각되시면 스피커 부분에 1분 이상 블로어를 불어 주세요. 어느 정도 습기가 제거되면 정상기능으로 돌아올 겁니다.




만약 이래도 돌아오지 않고 스피커 소리가 전혀 없고 음악 플레이를 시켰을 때도 소리가 나지 않으면 이어폰 부분에 물기 때문에 이어폰에 삽입되어 있는 오작동일 수 있습니다. 이때는 블로어를 이어폰 삽입구에 3분 정도 지속적으로 불어 주세요. 


사진3



이렇게 하시면 대부분의 습기로 인한 고장은 해결될 수 있습니다. 습기가 들어갔다고 무조건 고장 나지는 않습니다. 그리고 바닷물이나 물에 완전히 침수되지 않는 상태라면 습기로 인한 오작동이 많습니다. 


거의 대부분은 물기만 제거되면 정상 작동하게 됩니다.


만약 준비가 안된다면 밀봉하고 그 속에 습기 제거제를 같이 넣어 주셔도 효과를 봅니다. 전 정말 침수된 아이폰을 습기 제거제와 같이 두었던 그날 오후 거짓말같이 정상 작동했습니다.


물놀이 계절 잘 준비하시고 만약 생각지 못한 상황이 되었다면 참고하시면 도움되실 겁니다.